allmu2018년 10월 18일 목요일 팜뉴스

로그인

  |  

회원가입

pharm

검색
팜뉴스

allmu2018년 10월 18일 목요일

로그인

pharm news

팜뉴스
HOME > 팜뉴스 > 약사/약학

약사회, 약국 내 폭력행위 근절 ‘총력’

상임이사회서 폭행 피해 약사 ‘민사소송 지원’ 의결
‘약국 업무방해 처벌’ 약사법 개정 추진

이효인 (pharmlhi79@pharmnews.com) 다른기사보기 

2018-10-12 오후 1:27 페이스북 트윗터 목록 보기 프린트


대한약사회(회장 조찬휘)가 지난 11일 열린 제11차 상임이사회에서 약사 폭행 피해사건에 대한 민사소송을 적극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조찬휘 회장은 “약국 내 폭력행위 근절을 목적으로 이번 폭행 사건 관련 소송을 지원하고 결과를 선례로 만들어 유사사건 발생 시 대응에 참고사례로 활용하기 위해 예외적으로 소송 진행을 지원키로 했다”며 “보다 근본적 해결을 위해 폭행, 협박 등으로 약국 업무(조제 등) 방해 시 이를 처벌하는 내용의 약사법 개정을 추진 중”이라고 전했다.

지난 8월 경기도 양주시에서 처방전에 기재된 약이 구비돼 있지 않았다는 이유로 폭력을 행사해 근무하던 약사가 큰 부상을 당하는 사태가 발생했다. 이에 대한약사회는 성명서를 통해 피해를 입은 약사회원 및 가족들에게 위로를 전하고, 피해 보상 및 재발 방지를 위해 약사회 차원의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이날 상임이사회에서는 인도네시아 지진피해 재난 구호성금을 모금하기로 결정했다.
지난 9월 인도네시아 술라웨시 지역에 지진과 쓰나미가 발생, 5천명 이상이 실종되는 등 큰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약사회는 시도지부 및 분회 관련 단체 등을 통해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재난 구호성금을 모금해 인도네시아 약사회에 전달할 계획이다.

또 제4회 대한민국 약사 학술제 소요예산(안) 및 프로그램(안) 등 행사 개최 관련 사항에 대해 논의하고 원안대로 의결했다. 제4회 대한민국 약사 학술제는 <4차 산업혁명시대 새로운 미래, 약사와 함께>를 슬로건으로 내달 18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아울러 지난 2012년 서울시약사회장 선거와 관련 회원 4인의 징계에 대해 재논의하기로 의결하고, 윤리위원회 재논의 결과를 오는 17일까지 상임이사회에 보고하기로 했다.

더불어 한약사 문제 해결 및 약사 한약정책의 미래지향적 대안마련을 위해 약사 한약정책 토론회를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토론회는 대한약사회 한약정책위원회 주관으로 오는 11일 오후 1시 30분 대한약사회관 4층 강당에서 개최된다.

이와 함께 약사회는 아울러 [가칭]약국보조원 직제 도입 타당성 연구 용역을 진행하기로 확정했다.
숙명여자대학교 약학대학 방준석 교수가 책임연구원으로서 오는 11월부터 내년 2월까지 3개월여간 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다.

김광식 약국위원장은 “이번 연구를 통해 약국보조원의 업무 범위와 역할을 확립함으로써 종업원의 업무 행위에 대한 불법성 논란을 차단하고, 약국 운영 체계화를 위한 기반 자료로 활용해 약국의 서비스 발전을 제고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밖에 ▲제32회 약의 날 분담금 납부에 관한 건 ▲「독거노인돕기 음악회」후원에 관한 건 ▲외국의 한약제제 제약산업 동향 및 국내 한약제제 활성화를 위한 제도개선 연구 계약 변경에 관한 건 ▲제27차 아시아약학연맹(FAPA) 마닐라 총회 대표단 파견에 관한 건 ▲동물보호단체 자원봉사 실시 및 후원에 관한 건 ▲⌜(개정판) 다빈도 피부질환과 약국화장품⌟ 발간에 관한 건 ▲제약산업약사 위상 강화를 위한 워크숍 추인 건이 원안대로 통과됐으며, ▲신상신고 미필회원 팜IT3000 사용 현황, ▲공중보건약사 도입 비용편익 분석 결과에 대한 보고가 있었다.

- Copyrights ⓒ PHARM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전체댓글 0

People &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