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mu2018년 4월 22일 일요일 팜뉴스

로그인

  |  

회원가입

pharm

검색
팜뉴스

allmu2018년 4월 22일 일요일

로그인

pharm news

팜뉴스
HOME > 팜뉴스 > 의료/의학

임플란트ㆍ성형용 필러 생산 및 수출 급증

2017년 의료기기 총생산액 5조 8,232억원
수출 31.6억$ㆍ수입 35억$…무역적자 지속

전미숙 (rosajeon@pharmnews.co.kr) 다른기사보기 

2018-04-16 오전 9:08 페이스북 트윗터 목록 보기 프린트

치과용 임플란트, 성형용 필러 등 의료기기의 생산 및 수출이 꾸준히 증가세를 기록하고 있지만 아직은 수출 증가율이 더욱 높아 무역적자 현상이 지속되고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해 국내 의료기기 생산실적이 5조 8,232억 원으로 2016년(5조 6,025억원) 대비 3.9% 증가함으로써 최근 5년간 해마다 평균 8.4% 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2017년 의료기기 수출은 31.6억 달러(3조 5,782억원)로 2016년 29.2억 달러(3조 3,883억원) 보다 8.2% 늘어났지만 수입이 35억 달러(3조 9,529억원)로 전년 31.5억 달러(3조 6,572억원) 대비 11.1% 증가해 무역적자는 3.3억 달러(3,747억원)로 2016년(2.3억달러, 2,689억원) 보디 43.5%나 급증했다.

지난해 국내 의료기기 생산실적의 특징은 급속한 고령화로 건강한 삶에 대한 관심과 요구가 높아지면서 치과용 임플란트, 성형용 필러 등의 관련 제품 생산·수출이 지속적으로 증가헸다.

치과용 임플란트 등 의료기기 생산 증가세 지속

작년 국내 의료기기 생산실적은 전년(5조 6,025억원) 대비 3.9% 늘어난 5조 8,232억 원으로 집계됐다.

또한 의료기기 시장규모(생산+수입-수출)는 6조 1,978억 원으로 2016년(5조 8,713억원)에 비해 5.5% 증가함으로써 매년 평균 성장률도 7.6%로 성장세를 유지했다.

품목별로는 치과용 임플란트(8,889억원) 생산이 가장 많았으며, 이어 범용초음파영상진단장치(4,951억원), 성형용 필러(조직수복용생체재료)(2,066억원) 순이었다.

치과용 임플란트의 생산 증가는 인구 고령화와 치과용 임플란트 건강보험적용 확대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제조업체로는 오스템임플란트(주)(6,890억원), 삼성메디슨(주)(2,808억원), 한국지이초음파(유)(1,524억원) 순으로 상위 10대사가 전체 생산의 29.9%(1조 7,393억원)를 차지했다. 의료기기 업체 종사자는 2016년(77,885명) 대비 13.3% 증가한 88,245명에 이르러 관련 산업 성장에 맞추어 고용창출 효과를 나타냈다.

고령화 및 성형 관련 의료기기 수출 증가 등

지난해 의료기기 수출이 가장 많았던 품목으로는 범용초음파영상진단장치(5.51억달러, 6,226억원)였으며, 치과용 임플란트(2.03억달러, 2,296억원), 성형용 필러(조직수복용생체재료)(1.88억달러, 2,124억원), 매일착용소프트콘택트렌즈(1.53억달러, 1,728억원)가 뒤를 이었다.

특히 수출 상위 30대 품목 중 전년 대비 수출이 크게 늘어난 품목은 성형용 필러제품으로 2016년(1.39억 달러, 1,613억원) 대비 35.6% 증가했다. 이는 중국 성형시장이 성장하면서 중국으로 수출이 급증(39.7%)한데 따른 것.

또한 치과용 임플란트도 2017년 2.03억 달러(2,296억원)로 전년(1.67억 달러, 1,938억원) 대비 21.6% 증가하였으며, 수출 상위 30개 국가 중 러시아(53%), 중국(14%)으로 수출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밖에도 ‘압박용 밴드’와 같은 1등급 의료기기 수출은 2016년 2.8억 달러(3,249억원)에서 2017년 2.3억 달러(2,601억원)로 감소한 반면 ‘인공엉덩이관절’ 등 기술력이 요구되는 고부가가치인 4등급 제품은 2016년 2.3억 달러(2,669억원), 2017년 2.8억달러(3,166억원)로 수출이 증가세를 보였다.

한편 국가별로는 미국(5.12억달러, 5조 7,856억원), 중국(5.09억달러, 5조 7,517억원), 독일(2.38억달러, 2조 6,894억원) 순이었으며, 수출 상위 15개 국가 중 `16년 대비 수출 증가율이 큰 국가로는 인도네시아(41.8%), 러시아(30.2%), 인도(28.4%)였다.

업체별로는 한국지이초음파(유)(2.7억달러, 3,053억원), 삼성메디슨(2.2억달러, 2,488억원), ㈜에스디(1.3억달러, 1,470억원) 순으로 수출이 많았으며, 상위 10개사가 전체 수출의 35.4%(11.2억달러, 1조2,665억원)를 차지했다.

- Copyrights ⓒ PHARM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전체댓글 0

People &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