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mu2017년 11월 24일 금요일 팜뉴스

로그인

  |  

회원가입

pharm

검색
팜뉴스

allmu2017년 11월 24일 금요일

로그인

pharm news

팜뉴스
HOME > 팜뉴스 > 제약

녹십자엠에스, 보령제약에 혈액투석액 공급

900억 규모 10년간 장기 공급계약… 수익성 확대

전미숙 (rosajeon@pharmnews.co.kr) 다른기사보기 

2017-05-19 오후 1:41 페이스북 트윗터 kakao 목록 보기 프린트

 진단시약 및 의료기기 전문업체 녹십자엠에스(대표 김영필)는 보령제약(대표 최태홍)과 혈액투석액(Hemo Dialysis Solution)을 10년간 900억원 규모의 장기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에 녹십자엠에스는 올해부터 2027년까지 10년간 약 900억 원 규모의 혈액투석액을 보령제약에 공급할 예정이다.

이번 계약으로 공급하는 물량은 국내 혈액투석액 시장의 20%에 해당하는 규모로, 기존 생산 물량을 합하면 국내 전체 시장의 40% 이상을 녹십자엠에스가 생산하게 됐다.

녹십자엠에스가 생산시설 확충에 따른 투자와 동시에 이번 계약과 같은 사업 다각화를 통해 수익성 극대화에 나선 것으로 분석된다.

김영필 녹십자엠에스 대표는 “혈액투석액 시장은 규모가 연평균 7%씩 커지고 있다”며 “이번 계약을 통해 녹십자엠에스는 혈액투석액 사업을 제조 중심으로, 보령제약은 판매 중심으로 전문화하여 양사 모두가 윈윈(Win-Win) 할 수 있는 사업성과 창출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 Copyrights ⓒ PHARM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전체댓글 0

People & News